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2018/10' 에 관한 정보 총 2 개

  1. 2018.10.23 50년만에 찾은 맹호부대
  2. 2018.10.02 2018년9월 안케패스 638고지

50년전 퀴논 해변은 작은 모래사장 언덕으로 기억하는데 지금보니 거대한 해수욕장으로 변해있다 당시에는미군휴양소와 맹호사령부 휴양소로도 사용되었다

 

 



50년전 미군부대근처 퀴논해변 휴양소는 거대한 해수욕장으로 변하여 관광객이 많이 보인다 나병환자촌 산이 이곳이 50년전 맹호부대와 미군부대 휴양소라는것을

확신을 같게한다 50년전 작은모래언덕 휴양소가 아름다운 해변으로 변해있다



맹호사령부 안 106병원은 우거진숲속에 당시장변들 극장건물과 의사 간호장교들이 사용하던 건물 106병원을 알리는 표지석이 지금도 그대로 숲속에 방치되어있다


106병원에서 부상병을 실어나르던 헬기장은 그대로일부만 남아있다


맹호부대 1연대 상징탑 천하1연대 는 베트남가정집 마다에 쓰러진채 방치되어있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다큐멘터리 제작팀이 638고지을 찾아왓다 10여년전에 소게된 미국에 거주중인 이명우씨 사연을 이남원 불로그에서 보고 너무나 감동적인사연이라고 다큐멘터리을 제작할려고 한다고한다 그런데 퀴논에있는 맹호부대 흔적은 왜 필요한지 작가만 알수 있다

 

 30대 후반 촬영기사와 30대 여자작가가  퀴논 638고지까지 올라왔다

 

 

 

 638고지 까지 안내을 해준 고개에 살고있는아주머니 지금은 숲이우거저서 안내자없이는 올라갈수가없다

 

 638고지에서 바라본 미군주둔지 푸레이코 지역

 

 맹호부대 기갑연대 1중대가주둔햇던 지역고지는   소나무가 더이상 크지않고 붉게 병들어 있다

 

 

안캐고개 638고지 15일간북베트정규군과 전투가벌어진 곳이다 15년전 이곳을 처음찾아왔을때에는 소나무가 1미터정도

하던것이 지금은 아름드리 소나무로 커있어서 638고지까지 올라가는데 힘이든다 소나무주의에는 우기철이라 송이버섯이 많이 자라고잇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