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빈케군은 맹호기갑연대 연대가 주둔당시 빈딘성 빈케군이었으나

                 1976년 사회주의통일 이후 Tay Son군으로 개칭 지금은 

                                       Tay Son으로 표기 

                                               40여년전의 빈케 시가지

                                                         빈케 군청모습

                                                  빈케 동포마을 시장

                                          빈케시장 준공후 이양식 장면

                                          현재의 빈케지역 주둔 맹호기갑연대 부근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2013년10월 빈케 기갑연대 안케지역괴40여년전자료
            
                                                   위:40여년전의 안케 지역 19번도로 모습
                                     
                                         위: 40여년전 638고지에서 본 19번도로등
            
                                      위:40여년전 빈케 지역 19번도로 모습
 

 
          아래: 2013년10월  맹호 기갑연대 지역은 전지역이 벽돌공장과 가정집으로 들어서있고 

                  포대지역은빈터로남아있다  



 

 

 


 기갑연대로 참전한 신근주하사 아들 신방규집에 사진을 갔다주려고 들렸는데 부부가 일나가고 

      이모되는사람이 집을 지키고있다. 신방규는 신근주하사 사진을 집방한가운데 걸어놓고 

아버지을 그리워하고있다 


기갑연대 군목으로 참전한 최영대위 목사 부인 지금도 기갑연대 옛날그집에서 일편단십 최영목사가 

   언제나 나타날까하고 딸 최수진양과 같이살고있다.

사연을 들은 유성운 전우 부인이 눈물을 글썽거리고있다

 


638 안케고개  정상 부서진 승전탑앞에서

 


안캐고개 정상에서 여행중인 일행과 같이


 


19번도로 동포지역 설탕공장앞에 수많은 트럭이 사탕수수대을 싫고 납품차례을 기다리고있다.

     차에서 사탕수수대을 빼서 시식해보는전우들 사탕수수대 1키로에 한국돈 

약700원에 납품한다고한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