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호치민' 에 관한 정보 총 4 개

  1. 2015.06.01 베트남소식
  2. 2014.02.06 1969년 싸이공 모습
  3. 2013.11.30 주월사 현황
  4. 2013.11.15 베트남 지방군 사령부 껀저

 

베트남은 손제주가 좋고 직원들의 임금이 저렴한 곳이다 1급지역 평균임금이 usd150 미만으로 세계유명 상표 옷공장과 신발공장이 베트남에 많이 몰려있다 특히 남부 호치민 지역에 많이 있는데 베트남여행중 이곳에 들려서 유명 나이키 신발과 한국에서 좋게평가받는 노스페이스 잠바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수있다

 

 

 

이곳에 진열된 나이키 신발은 베트남 에서 생산된 나이키 신발로서 한컬레에 한국돈 35.000원- 45.000 사이에 살수있다 이곳 신발은 한국에 태광그룹에서 만든 신발이라  가격도 저렴하고 최신 유행 신발을 골라살수있다

 

 

 

 

이곳은 노스페이스 잠바만 전문으로  도매하는집이다   이곳가게는  대만인과  중국인 일본인이 많이 찿은 곳이다 한국사람들은 알고있는사람들이 많지않다 이곳잠바는 거위털 잠바가 약40.000원  최근에 나온 뉴모델도  40.000원이면 살수있는곳이다

 

www.vietnamgo.co.kr   베트,남갑시다.한국  촬영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1969년 싸이공 대통령궁

                                                     1969년 싸이공 밤거리

                                                    1969년 싸이공 시내 모습

                                      싸이공 거리의 베트남 아가씨들

신고

'주월사 > 사이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싸이공 함락당시 사진자료(ㅣ군자료)  (0) 2014.02.12
1969년 싸이공 모습  (0) 2014.02.06
베트남 지방군 사령부 껀저  (0) 2013.11.15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주월 한국군 사령부’는 1965년 10월 20일, 당시 남베트남 수도 사이공(Saigon, 현호치민市)에 141명의 합동군 참모 기능으로 편성하여 연합 및 합동작전을 수행했다. 그리고 중대전술기지 개념으로 작전 성과 를 극대화시켰으며, 군물자 조달, 민간인 지원 문제 등 해외 파병부대 통합사령부로서 다원화된 임무와 기능을 수행했다.

주월 한국군 사령부 창설

베트남전쟁 파병 당시 한국군의 작전통제권은 유엔군사령부에 있었는데, 주월한국군은 유엔군사령관의 작전통제를 벗어나 대통령의 통수권 행사 및 국방장관의 지휘·감독권이 직접 미칠 수 있게 되었다. 따라서 독자적인 중대전술기지 개념으로 작전 성과를 극대화시키는데 주월 한국군 사령부의 역할은 매우 지대했다. 그리고 작전 지휘 및 통제뿐만 아니라 군수물자 조달, 민간인 지원 문제 등 해외 파병부대 통합사령부로서 다원화된 임무와 기능을 수행했다. ‘주월 한국군 사령부’는 1965년 10월 20일, 당시 남베트남 수도 사이공(Saigon, 현 호치민市)에 141명의 합동군 참모 기능으로 편성하여 연합 및 합동작전을 수행했다.

야전 사령부 창설

다음해 1966년 8월 15일, 원활한 작전 통제를 위해 냐짱에 야전사령부를 창설했다. 즉 제9사단의 증파에 따라 효과적인 작전 통제와 제100군수 사령부에 대한 협조가 필요했다. 제9사단의 배치와 운용에 관해서 미군과 견해차가 컸으나 1번 도로를 연하여 해안선 지역을 따라 전략적 핵심 지역 배치에 주도적 역할을 했다. 야전사령관은 주월 한국군 사령관이 겸임을 하고 행정 부사령관은 사이공에서, 작전부사령관은 냐쨩 현지에서 참모 요원을 구성하여 예하부대 작전 통제를 위한 전방 지휘소 역할을 했다. 당시 냐짱에는 미 제1야전군사령부가 있어 월 1회 개최된 한,미,남베트남군과의 연합작전회의와 미군으로부터 지원받았던 공중 및 해상작전 지원 등은 연합작전 능력을 배양하는 중요한 기회가 되었다. 1973년 3월 23일 남베트남에서 한국군이 철수할 때까지 파병된 연병력 324,864명을 지휘하는 남베트남 주둔 한국군의 최고사령부였다.

주월한국군사령부 및 야전 사령부 운용 결과

기간 중 한국군은 577,487회의 대,소규모 작전을 통해 한국군 전술책임지역 7,000㎢를 평정하고, 남베트남 난민 120만 여명의 거주를 지원했으며, 태권도 보급과 대민 지원활동을 통하여 양국의 선린 우호관계를 증진시켰다.

주월 한국군사령부의 작전 지휘 및 통제 경험은 철수 후 1973년 7월 1일부로 제3군사령부 창설의 원동력이 되었다. 즉 자국의 방위는 자국이 책임진다는 닉슨독트린의 영향으로 1971년 3월 주한 미 제7사단의 철수에 따른 서부전선지역의 방어상 공백과 한·미 제1군단의 임무 종결에 대비한 지휘체제의 조정이 불가피했다. 따라서 주월한국군사령부를 모체로 한 새로운 군사령부 창설 계획에 의거, 예하의 수도사단 및 제9사단을 비롯한 부대들이 존속됐고 초대사령관에는 이세호 중장이 임명됐다. 이처럼 주월 한국군은 철수 후에도 실전 경험을 갖춘 병력과 휴대해 온 신형 장비를 적극 활용함으로써 국군 현대화 계획에 박차를 가할 수 있었다. 또한 미국과의 안보협력 파트너십이 더욱 공고해 지고 연합 방위 체제로의 전환을 모색하는 계기가 되었다.

주월 한국군사령부(당시)
                                                               주월 한국군사령부(당시)




                            ▣ 주월사 (주월 한국군 사령부) ▣

                            The Head quarters Republic of Korea forces in Vietnam

주월 한국군사령부(이하 주월사령부) 1965 9 25 국방부 일반 명령16호에 의거,

서울 필동 합동참모본부에서 창설, 초대 사령관에 채명신 육군소장(수도사단장 겸임), 

부사령관 이훈섭 육군준장이 부임하였으며국방부 지령 제12호에 의거, 사령부 선발대 

16명이월남[사이공]으로 출발하였으며뒤를 이어 10 20일 사령부 94, 수도사단 지휘 

본부40 134 월남 [사이공]으로 이동하여 주월 사령부 지휘소를개소하였다.당시의 예

하부대로는 전투부대인 수도사단(맹호), 해병 제 2 여단(청룡) 동외과병원, 태권도 교관단

건설지원단(비둘기) 및 해상수송분대(백구)  지휘하게 된다.

1966 416일 수도사단의 보충부대로 보병 제 26연대가 증파 되었고,뒤를 이어

19666월11100군수사령부(십자성) 창설하였고,그리고 815일 전투부대의 효과적인 

지휘와 연합군과의 밀접한 협조를 위하여[나트랑]에 야전 사령부를 창설하였다.

1966 9 5일 전투부대로서 병 제9사단(백마)이 파월되었고, 1967 410일 한국군 

최초로 11항공중대가창설되어 710 사령부 및 직할부대가 증개편 되어 

공군 지원단(은마), 군악대가 창설되었고,태권도 교관단 및 해병여단의 증강으로 

 한국군 사령부는 총 병력 4 8천명을 지휘하게 되었다.주월한국군 사령부는 

월남의 수도 사이공 한복판에서 '초롱'쪽으로 가는 길 옆에 자리 잡고 있다.'트란ㆍ콕톤' 12번가

7천평이 넘는 넓은 땅에 2천평의 5층 건물에는 월남전의 오늘과 내일을 주름잡는 한국군

비롯하여 호주, 뉴질랜드, 월남 리고 미군을 망라한 작전 연락장교단이 함께 있다.

한국군 사령관 채명신 장군은 '퀴논'사단본부에서  맹호부대가 상륙한 후 작전지휘를 직접 맡고 

있음으로 사령부는참모장  이훈섭준장이 거의 통솔하였다


부대창설 :1965. 9. 25 .서울 필동 (채명신 소장

참전기간 :1965. 9. 25 - 1973. 3. 2

참전군인 :13,133 ( 4,064, 사병 9,069

    :전사 45 (장교 18, 사병 27)부상 54 (장교 9, 사병 45)

:초대 중장 채명신 , 2대 중장 이세호

부대지휘 :주월사를 비롯하여 3개 전투부대(맹호, 백마, 청룡)1개 군수지원부대(십자성), 

                1개군사원조단(비둘기)2개 수송 전대 (백마, 은마) 8개 부대

      :1964. 7. 18부터 1973. 3. 23까지 대부대 작전 1,174회와  

                소부대 작전 576,302회등  577,476회의 작전을 실시

                한국군 전술책임 지역 7,000평방Km를 평정하고 

                월남 난민 120만 여명에 대한 거주를 정착시켰다.

대민사업 :진료 3,523,364, 식량 19,640, 의류 461,764, 농기구 6,406,  

                가옥  및 교실 3,319, 교량 132도로 394Km, 태권도 보급 902,060

                경로 및 어린이 잔치  6,848연예공연 2,304자매결연 3,364곳 등 

                끈끈한 정으로 평정사업과 대민사업을 병행 실시, 진정한 우정을 심었던 

                결과로 월남국민들이 따이한을 믿고 따르며 잊지 못하게 했다.

 

                   

                                          주월사 전경 과거와 현재

                                                            40여년전 주월사


                                             2013년9월 현재의 주월사 

                                                    2013년10월의 주월사 전경



큰 지도에서 월남전 한국군 주둔지 및 작전지역 보기
신고

'주월사 > 주월사 현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트남 전적지 지도  (0) 2016.07.27
둑코작전  (0) 2015.02.25
주월사 현황  (0) 2013.11.3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0) 2013.11.28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컨저는 행정구역으로 호치민으로 편입되어있다 야베 항구에서 차량과같이 바지선을타고 사이공강을 건너면 거대한 건저섬이 나온다 지금은 4차선으로 정비된 신도로를 1시간씀달리면 원숭이들이 많은 원숭이섬에 도착한다 이곳원숭이섬에서 모타보트을랜트해서 맹글로브장글지역 꾸불꾸불한 작은수로을 20분쯤 달리면 맹글로브 숲속에 베트남 전쟁당시 베트남 지방 군인들이 사용하던 지방군 사령부가나온다 이곳은 온통 맹글로브나무가 하늘을 가려서 비행기로도 찿기힘든 장글속에 자리잡고있다

먹는 물도없고 주의에 먹는양식을구할수 없는곳에 무기제작소 병원 식당 회의실등이 가추어진 장글속에 사령부가나온다



이곳은 베트남정부 여행사 사이공 투어리스에서 운영하는 관광지로 개발되어 입장요금을 받고 운영중이다 이곳은 수천마리의 원숭이때들이 숲속에 살면서 관광객들의

모자와 카메라을 훔처 달아나다가 먹을것을 던저주면 훔친물건을 돌려주기도한다

이곳에서 모타보드6명1조로 1대을빌려서 작은수로을 꾸불꾸불 달려서 가야한다

맹글로브 장글지역 작은 수로을 모타보드로 달려서 한참을 가야한다

맹글로브 장글지역 수로을 달리다보면 수백년동안 우거진 맹글로브 장글지역이 무척아름답다

맹글로브 나무는 유일하게 바다물에서 자라는 나무로 몸통에서 뿌리가나와서 뻘속에 뿌리을내리고 자라고있다

모타보드 운전사가 곡애을하듯 운전해서 지방군사령부가있는곳에 도착했다

장글속 사령부 중앙에 당시에 전사자들의 위령비가 서있다

형사과장을 마직막으로 봉사하고 퇴직하신 송호근님께서 장글속 지방군사령부을보고 놀라워하고있다

프랑스에서 으ㅟ사로 유학을 하고 돌아온 아가씨가 이곳장글속에서 전사들을 치료해주고 상주했다고한다 사진속 여인이 상당한 미인이다

당시에 베트남지방군인들의 특수부대원들의 할동사항을 모형으로 만들어놓아 전시해놓았다

유성훈전우님은 부인과같이 가저온 망고을 장글속에서 먹고있다 장글속에서먹는망고맛은 어떨지궁굼하다

이곳은 물도없고 주의에 양식도구할수없는곳이다 물은 나무에 판초우의을 걸어놓고 비가오면 물을 받아 저장해서 먹었다고한다

전사들을 위해 술을내려먹는 시설도 가추어저있다

이곳은 바다물이 드나들은 곳이라 생선은 쉽게구해서 전사들에게 공급했다 생선요리하는것을 재현해놓았다

여자의사가 부상당한 전사을 치료중이다

전쟁당시에는 이곳에 악어들이 많앗다고한다 전사을공격하는악어 지금은 악어을 한곳에 모아놓고 전시하고있다

전쟁당시 특수부대원들의 할동모습

모타보드운전사가 곡애하듯운전하고 장글속을 달리는 기분 상쾌하다

맹글로브 장글지역을 구경하고 지방군사령부에서 바다족으로 10키로쯤 달려나오면 붕타우가 건너다보이는 특이한 리죠트가 있다 바다가운데 집을짓고 호텔을 운영중이며 1층 식당에서하는 바다게요리가 맛잇는곳이다

신고

'주월사 > 사이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싸이공 함락당시 사진자료(ㅣ군자료)  (0) 2014.02.12
1969년 싸이공 모습  (0) 2014.02.06
베트남 지방군 사령부 껀저  (0) 2013.11.15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