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제작일: 1965-10-23

파월장병 월남으로 출발.
-주월 한국군 사령관겸 맹호부대장인 채명신 소장과 본부요원들 장경순 국회부의장, 홍종철 공보부장관, 김성은 국방부장관 등 군장성 가족들 환송 속에 월남으로 출발.
-서울신문사 사장이 채명신 소장에게 기념패 전달.
-맹호부대 주력전투부대 인천항 출발.
-김성은 국방부장관, 홍종철 공보부장관, 김종필 의원 등 환송.
-청룡부대원들의 함상 생활.
-여가, 식사, 소방훈련, 병기 손질.
-캄란만 상륙, 이봉출 준장 선두로 배에 내리자 신상철 주월대사, 비둘기 부대 조문환 단장이 환영.
-주둔지 동바티유지로 향하는 장병들.
-한편,월남의 비둘기부대는 제17회 국군의 날 기념행사를 가짐.
-줄다리기, 권투, 씨름.
-독서하는 비둘기 부대 장병들, 정글지대에서 자체 경비하는 비둘기 부대 장병.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