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50년만에 찿아와본 맹호26연대 10중대 주둔지 10중대는 중대원이 베트공부대의 습격으로 수많은 전사자을낸 중대지역이기도 하다 국방부전사기록에는 10중대원이 몆명이

전사했는지 기록에도 없다고 한다 당시에 전쟁기록은 오직승전기록만 있고 패전기록은 없다고 한다

 

 


 


50년만에 찾아왔으니 들판가운데 10중대 주둔지 작은산은 마을과 열대우림으로 우거져서 10중대에서 바라보면 들판으로 기차길을 기억하면서 중대기지 산아래까지

찾아왔다 


김강용 전우는 아들과 딸이 아버님을 모시고 10중대까지 찾아왔다 가파른 산길을 올르기가 무척힘들다



주인없는 넝쿨선인장 탕롱 나무가 군락을이루고 있다


산 중간쯤 비지땀을 흘르며 올라왔는데 마을주민이 산중간에서 소먹이을 하다가 이길로 한국군인 주둔지을갈려면 많이돌아가며 무척멀다하면서 다시내려가서 다른길로

가라고알려준다




10중대가 주둔했던 산아래 마을입구에는 2017년도에 이곳에서 태어나서 전사한 베트남군인들을 기리는 위령비가 서있다






아래마을 베트남 청년을 길안내로 같이올라왔는데 이청년도 장글을 헤치고 10중대 주둔지터까지 올라와서 지처서 잠시쉬고있다 아버님 20대청년시절에 왜 이먼시골 산골짜기까지 와서 전쟁에 참전했는지 이해가 되지않은다고 아들과 딸이 애기한다 나도할말이 없다 1960년대에 세계에서 가장 못사는나라 한국이 당시 박정희 대통령이

젊은 한국군인을 월남 전쟁터에 보내서 미국으로부터 많은원조을 받았다고  ....



10중대가주둔했던 자리는 열대우림으로 우거저서 10미터 앞도 보기힘들게 변해있다




맹호26연대가주둔했던지역




작전이 끝나면 이곳26연대 주둔지 휴양지에서 3-4일씩 휴가을 보내곳이다 50년전 그당시와 변함없이 깨끗한 바다는 그대로인데 모래사장은 파도에밀려 떠내려온

쓰래기들만 가득하다



50년전 이곳휴양소 바다가 모래사장에서 휴식을 취하던 전우들은 어는곳에 있는지 알수가없 바다가운데 바위섬은 그때 그대로다

                                 www.vietnamgo.co.kr  베트남갑시다  이남원 촬영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1번 방향
5번이 아버지께서 직접 작전을 펼치셨다고 생각 되는 지점이였습니다.
처음에 도착 했을때, 산에 교각(?)이 있는곳이 좌표 지점이여서 아버지도 기억을 더음으실수 없었고,
저도 막막한 상황이였습니다. 나중에는 그 교각(?) 처럼 생긴것이 군사 시설이였던것 같다고 기억을
더듬으시긴 했습니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안녕하세요. 이병장님.

저는 백마 30연대 포병으로 참전하셨던 48년생이신 이세재의 자입니다.


이제 70을 이신 아버지께 추억을 만들어 드리고 싶어
해외 여행을 계획했었습니다.
아버지께서는 힘이드시다고 무슨 해외 여행이냐? 라고 하셨지만
아버지 군시절의 캄란이면 가보겠다고 하셔서 어찌어찌 여행을 계획 하게 되었습니다.

회사일정으로 많은것을 알아 보지 못하고, 나트랑으로 가는 비행편과 호텔만 예약을 한상황인데
그렇다보니 일반 휴식을 위한 여행이외에는 별것이 없어 보이던 찰라에
우연치 않게 이병자님의 블로그를 보았고, 거기에 최근까지 활동 하신 이력(?)이 있으신것 같아서
이렇게 문의 메일 드립니다.

제목에 적었듯이 아버지께서 백마 30연대 포병으로 참전 하셨는데
참전하셨던 주둔하셨던 장소에 모시고 가려고 하는데 도움을 좀 받을수 있을런지요?
저희는 나트랑 시내에 호텔을 일단 예약해둔 상태입니다.

혹시 현지에 계셔서 가이드처럼 도움을 주시는것인지 (그렇다면 비용이 얼마인지)
아니면 길안내 정도를 메일로 주셔서 제가 택시로 모시고 가려고도 하고 있습니다.

내일 모레 5.6일 출국을 하여 CXR에 도착 할 예정입니다.
너무 급하게 일정을 꾸리게 되었네요.

제가 준비가 좀 미흡하지만, 이제는 노년의 아버지께 자식으로써 조그만한 선물을
드리고 싶을 뿐입니다. 메일을 보신다면 꼭좀 도움 부탁 드립니다.

제가 어떻게 하면 아버지를 백마30연대 포병대대가 머물던 곳에 모시고 
갈수 있을지 꼭좀 도움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정훈 드림.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