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백마 28연대 2대대

5중대는 혼바산 아래 주둔했다가 1966년도에 2대대가 마주보이는들판가운데 작은산위에 주둔했다 주의는늪지역이였고

헬리콥타로만 이동 했다 50년이지난 찿아와본 5중대는  장글로 변해있고 늪지대는 농토로변하였다

 

 

 

 

 

 

 

 

 

 

 

 

 

 

 

5중대는 혼바산 아래 주둔했다가 2대대가 마주보이는

들판가운데 작은산위에 주둔했다 주의는늪지역이였고

헬리콥타로만 이동 했다 50년이지난 찿아와본 5중대는

장글로 변해있고 늪지대는 농토로변하였다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1966년 8월 5중대는 하오선역과 혼바산이 작전지역이였다 1966년 해병대가 혼바산 을 낙하산으로 작전을 하다가 혼바산 바위산에서 착륙도못하고 수많은 해병전우들이 전사했다고 한다 66년8월백마5중대가 혼바산 바위산을 올라 수색하던중  혼바산동굴에서 71정의 적을 총을 노획하고 바위동굴에 숨어있는 적군을 향해 수류탄을 던졌으나 바위에 맞은 수류탄파편에 되돌아와서 온몸과 얼굴에 수류탄파편을 맞고 28연대 십자성 병원에 입원했었다 51년만에 찿아와본 혼바산은 변함이없다

호바산 뒤쪽 등대밎 모래사장 51년전에는 길이없어서 올수가없었다 지금은 봉로만 항구로 혼바산뒤길을 새로 개통했다


하오숀역사도 당시역사 그대로 그자리에 있다




혼바산 뒤길 등대및 모래사장는 간이 휴개소을 만들어놓고 있다






28연대가주둔했던 교회 정문은 돌로 쌓은 돌정문만 남아있다 근처에 주둔중인 군인책임자에게 여권과 이름여권번호을 적고 탑을 가까이서 촬영허락을 받았다





투이호아 공항 미군이 사용하던 전투기 격납고도 그대로남아있다   www.vietnamgo.co.kr 베트남 갑시다 이남원 촬영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맹호사령부 정보부대 주둔지 지금도 50년전 정보부대터가 그대로 남아있다




맹호사령부에서 사용하던 급수장으로 가는길


전쟁당시 급숮ㅇ은 작은 개천이였으나 50년동안 중부지방에 잦은홍수로 거대한 모래벌판으로 변해있다


맹호부대 급수장도 정보부대에서 관리했다



급수장자리는 거대 강으로변하고 모래벌판이다



정보부대가 ㅈ주둔했던 건물잔해물들이 50년전 그대로남아있다


오지 강가에 있어서 이제까지 쓸모없는땅으로 남아있다 정보부대자리주의는 가정집들이 들어서있다



맹호사령부 기차길 정보부대에서 느림보 기차을 타고 사령부까지 다이곤했다


맹호사령부 정문


부산에서 여행사을 하는딸이 아버님 전적지여행을 같이동행했다





100년전에 프랑스 사람들이 건설한 협개 철로로 화물영차가 맹호사령부 정문앞을 달리고있다


www.vietnamgo.co.kr  이남원 촬영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백마사령부 부관부와 헌병대로 방향으로 올라가는게단 2017년3월 촬영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제작일: 1965-12-06

주월 한국군 통합사령관 채명신 장군,주월 미군 사령관 웨스트 모오랜드 장군을 방문.
-월남전쟁 전반에 대한 한.미 합동작전에 대해 토의.
-합동참모본부는 주월 맹호부대와 청룡부대가 베트콩과 교전에서 혁격한 전과를 올렸다고 발표.
해군 812함 귀국.
-월남에 파견되었던 812함이 진해항에 도착.
-함명수 해군참모총장, 가족들 환영.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저작자 표시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