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십자성/십자성 부대현황' 에 관한 정보 총 2 개

  1. 2016.07.28 십자성 부대현황
  2. 2013.10.02 십자성 부대현황

 

자성사령부 지도



큰 지도에서 월남전 한국군 주둔지 및 작전지역 보기





청룡·맹호·백마부대는 전선없는 전장에서 북베트남군 및 남베트남민족해방전선(베트공)과 치열한 전투를 수행하고 있었다. 베트남전쟁에서 한국군은 책임지역내에서 독자적 작전 통제권을 행사하면서, 미군 및 남베트남군 등과 긴밀한 연합작전협조체제를 유지했다. 그리고 또 다른 전장에서는 제100군수 사령부가 700여 Km의 광범위한 작전 종심이었지만 지속적인 전투근무지원을 원할하게 수행했다.

제100군수 사령부(十字星 부대) 창설

전투부대가 전선에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는 작전 여건을 보장하는데 있어 전투근무지원의 역할은 매우 중요했다. 년 평균 34도 내외의 무더운 기상과 울창한 정글로 형성된 험준한 산악, 늪지대 등 온갖 악조건을 극복하고 헌신적으로 임무를 수행했다. 십자성 부대의 명칭은 ‘장거리 이격된 전투부대의 작전 지원을 하는 남국의 길잡이인 네 개의 별로 구성된 십자성’이라는 의미이다.

제3차로 수도사단과 제2해병여단의 파병이 결정되자, 남베트남에 주둔하고 있는 비둘기 부대와 추가로 파병되는 전투부대를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군수지원부대의 창설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에 따라 1965년 9월 1일부로 강원도 홍천에서 한국군 창설 이래 최초의 통합 군수부대로 7개 기술병과 19개 부대로 구성된 ‘군수지원사령부’가 창설되어수도사단에 배속하고, 초대 사령관으로 이범준 준장을 임명했다.

소정의 훈련을 마친 군수지원사령부 장병 3706명은 수도사단과 함께 1965년 11월 3일까지 전 부대가 남베트남의 뀌년(Quy Nhon)에 상륙했다.

주요 활동

이후 제9사단을 비롯한 추가부대가 파병됨에 따라 1966년 6월 1일부로 제100군수사령부로 개편하면서 8000여 명으로 증편하고, 수도사단으로부터 주월 한국군 사령부로 배속을 전환했다. 이와 함께 사령부의 위치를 뀌년에서 냐짱(Nha Trang)으로 이동 후 십자성 부대는 8개 기지를 운용하면서, 파병 전 기간을 통하여 한국군 부대에 대한 군수지원과 각종 건설공사를 병행하여 수행했다. 제1지원단은 수도사단, 제1지원단 예하 제11지원대대는 해병여단, 제2지원단은 제9사단과 야전사령부를 각각 지원했다.

특히 수십 년간 베트콩이 장악하고 있던 닌호아와 뚜이호아 간의 1번 도로 개통을 위한 군수물자 수송 작전을 성공적으로 완수했다. 그리고 1967년 건군 이후 최초로 UH-1D헬기 및 경비행기로 편성된 제11항공중대를 창설하여 각종 작전지원과 보급품 공수 등 효과적인 공지합동작전을 수행했다.

또한 십자성 3호작전 등과 같은 전투도 수행했으며, 장병들의 입맛에 맞도록 K-레이션(오늘날 전투식량) 및 전투복과 정글화를 한국에서 조변하여 조달함으로써 전투력 발휘를 용이하게 했다. 한편 미군 기지 건설 사업에 한국인과 한국 기업체를 적극 참여시키기 위한 노력으로 수도사단이 주둔했던 뀌년 항구에서의 한진(韓進) 근로자의 보호, 현대건설의 깜란만 지역 공사 등을 통해 한국 기업이 오늘날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다.

파병 기간 동안 5차에 걸친 군수지원체제 변경을 거쳐 지역 개념에 의한 지원 체제로 전술 제대가 작전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대의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철수 시까지 연 인원 6만 5천여 명의 장병들은 군수 지원 시스템을 효율적이고 능동적으로 체계화하여 고도로 발전된 보급 제도와 장비 조작 및 정비 기술을 연마했다. 그리고 철수 시 초과 및 잉여 장비를 효과적으로 후송 시켜 국군의 장비 현대화와 국내 보급품의 조달 체계 개선 등 많은 기여를 했다. 이러한 해외 파병부대의 장거리 군수 지원 경험은 걸프전과 이라크 파병 부대 등에 대한 육·해·공군의 입체적인 군수 지원의 밑거름이 되었다.

 



     

십자성부대 (제100군수 사령부)
The 100th Logistic Command


최초 파월 전투부대인 맹호사단과 청룡부대가 파월됨에 따라 이들 전투부대에 대한 효과적인 군수지원을 위하여 국본 일반명령(육) 제31호에 의거, 1965년 9월1일부로 강원도 흥천에서 수도사단 예하부대로서 군수지원사령부를 창설하고 초대 사령관에 이범준 준장이 부임하였다. 파월 이후 백마사단을 비롯한 추가부대가 증파됨에 따라
국본 일반명령(육)제22호에 의거, 1966년 6월1일부로 군수지원사령부를 100군수사령부로 개편, 수도사단으로부터 예속해제, 육군본부에 예속과 동시 주월 한국군사령부에 배속하게 되었다.

임 무 :


1. 주월 한국군에 대한 군수 및 행정 지원
2. 평정 및 개발사업의 적극적 지원
3. 전술 책임지역에 대한 자체방어

     기 능

1. 보급품의 획득 및 저장분배
2. 3~4단계 정비 지원
3. 입원 및 후송
4. 인쇄 및 영현 업무
5. 대민 지원

파 월 :

1965. 10. 12 여의도 광장에서 맹호부대와 같이 출범.1965. 10. 16 부산항 3부두를 출발, 1965. 10. 22 퀴논에 상륙, 맹호부대 사령부와 같이 퀴논 인접지역에 주둔.
출국 당시에는 군수지원 사령부였으나 1966. 6. 1 퀴논에서 부대명칭을 100군수 사령부로 개정.1966. 8. 20십자성 부대가 나트랑으로 이동하였다.

사 령 관  :

초대 이범준 사령관에 이어 유학성, 이영일, 이창복, 김종달, 신유정 준장이 사령관을 맡아 부대를 지휘했다.

참전기간 : 1965. 9. 25 - 1973. 3. 23

참전군인

희  생 : 전사 213명(장교 26명, 사병 187명,부상 439명(장교 27명, 사병 412명)

전  투 :

106,665대의 차량수송과 396,019명의 병력수송 및 233,669동의 군수등 수송작전을 치루었다. 군수업무를 수행하면서 민사 심리전으로 베트공 마을을 찾아다니면서 환자 진료와 구호품을 전달하여,

전쟁의 적은 있어도 인류의 적은 없다는 확신을 보여주었다. 평소에 십자성 사령부를 위협하던 지역 내 혼톰산 일대에 1969. 3.1~ 3.11일간에 걸쳐 십자성 3호 작전(일명 올개미 작전)을 전개하였다. 작전에 참가한 부대는

116공병대대, 237수송대대, 경비중대로서 적 사살 : 4명, 포로:1명, 용의자:6명, 소화기:5정, 문서:8점, 취사기구 등 150여점을 노획했다.

대민사업 :

사찰, 교회, 교량, 유치원 등을 설치해 주고 농사짓는 방법까지가르쳐 주어 한국의 혼을 심는데 크게 이바지 했다.

또한 한국군이 빛나는 전과를 세울 수 있었던 것은 난관을 극복하면서 적기 적소에 군수 지원을 원활히 수행한 지대한 공로로 평가한다. 그러므로 파월 한국군 부대의 동맥과 젖줄로 그 소임을 다해 온십자성 부대는

어머니상으로 영원히 기억될 것이다.

 

신고

'십자성 > 십자성 부대현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십자성 부대현황  (0) 2016.07.28
십자성 부대현황  (0) 2013.10.02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십자성사령부 지도


큰 지도에서 월남전 한국군 주둔지 및 작전지역 보기





청룡·맹호·백마부대는 전선없는 전장에서 북베트남군 및 남베트남민족해방전선(베트공)과 치열한 전투를 수행하고 있었다. 베트남전쟁에서 한국군은 책임지역내에서 독자적 작전 통제권을 행사하면서, 미군 및 남베트남군 등과 긴밀한 연합작전협조체제를 유지했다. 그리고 또 다른 전장에서는 제100군수 사령부가 700여 Km의 광범위한 작전 종심이었지만 지속적인 전투근무지원을 원할하게 수행했다.

제100군수 사령부(十字星 부대) 창설

전투부대가 전선에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는 작전 여건을 보장하는데 있어 전투근무지원의 역할은 매우 중요했다. 년 평균 34도 내외의 무더운 기상과 울창한 정글로 형성된 험준한 산악, 늪지대 등 온갖 악조건을 극복하고 헌신적으로 임무를 수행했다. 십자성 부대의 명칭은 ‘장거리 이격된 전투부대의 작전 지원을 하는 남국의 길잡이인 네 개의 별로 구성된 십자성’이라는 의미이다.

제3차로 수도사단과 제2해병여단의 파병이 결정되자, 남베트남에 주둔하고 있는 비둘기 부대와 추가로 파병되는 전투부대를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군수지원부대의 창설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에 따라 1965년 9월 1일부로 강원도 홍천에서 한국군 창설 이래 최초의 통합 군수부대로 7개 기술병과 19개 부대로 구성된 ‘군수지원사령부’가 창설되어수도사단에 배속하고, 초대 사령관으로 이범준 준장을 임명했다.

소정의 훈련을 마친 군수지원사령부 장병 3706명은 수도사단과 함께 1965년 11월 3일까지 전 부대가 남베트남의 뀌년(Quy Nhon)에 상륙했다.

주요 활동

이후 제9사단을 비롯한 추가부대가 파병됨에 따라 1966년 6월 1일부로 제100군수사령부로 개편하면서 8000여 명으로 증편하고, 수도사단으로부터 주월 한국군 사령부로 배속을 전환했다. 이와 함께 사령부의 위치를 뀌년에서 냐짱(Nha Trang)으로 이동 후 십자성 부대는 8개 기지를 운용하면서, 파병 전 기간을 통하여 한국군 부대에 대한 군수지원과 각종 건설공사를 병행하여 수행했다. 제1지원단은 수도사단, 제1지원단 예하 제11지원대대는 해병여단, 제2지원단은 제9사단과 야전사령부를 각각 지원했다.

특히 수십 년간 베트콩이 장악하고 있던 닌호아와 뚜이호아 간의 1번 도로 개통을 위한 군수물자 수송 작전을 성공적으로 완수했다. 그리고 1967년 건군 이후 최초로 UH-1D헬기 및 경비행기로 편성된 제11항공중대를 창설하여 각종 작전지원과 보급품 공수 등 효과적인 공지합동작전을 수행했다.

또한 십자성 3호작전 등과 같은 전투도 수행했으며, 장병들의 입맛에 맞도록 K-레이션(오늘날 전투식량) 및 전투복과 정글화를 한국에서 조변하여 조달함으로써 전투력 발휘를 용이하게 했다. 한편 미군 기지 건설 사업에 한국인과 한국 기업체를 적극 참여시키기 위한 노력으로 수도사단이 주둔했던 뀌년 항구에서의 한진(韓進) 근로자의 보호, 현대건설의 깜란만 지역 공사 등을 통해 한국 기업이 오늘날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다.

파병 기간 동안 5차에 걸친 군수지원체제 변경을 거쳐 지역 개념에 의한 지원 체제로 전술 제대가 작전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대의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철수 시까지 연 인원 6만 5천여 명의 장병들은 군수 지원 시스템을 효율적이고 능동적으로 체계화하여 고도로 발전된 보급 제도와 장비 조작 및 정비 기술을 연마했다. 그리고 철수 시 초과 및 잉여 장비를 효과적으로 후송 시켜 국군의 장비 현대화와 국내 보급품의 조달 체계 개선 등 많은 기여를 했다. 이러한 해외 파병부대의 장거리 군수 지원 경험은 걸프전과 이라크 파병 부대 등에 대한 육·해·공군의 입체적인 군수 지원의 밑거름이 되었다.

 



     

십자성부대 (제100군수 사령부)
The 100th Logistic Command


최초 파월 전투부대인 맹호사단과 청룡부대가 파월됨에 따라 이들 전투부대에 대한 효과적인 군수지원을 위하여 국본 일반명령(육) 제31호에 의거, 1965년 9월1일부로 강원도 흥천에서 수도사단 예하부대로서 군수지원사령부를 창설하고 초대 사령관에 이범준 준장이 부임하였다. 파월 이후 백마사단을 비롯한 추가부대가 증파됨에 따라
국본 일반명령(육)제22호에 의거, 1966년 6월1일부로 군수지원사령부를 100군수사령부로 개편, 수도사단으로부터 예속해제, 육군본부에 예속과 동시 주월 한국군사령부에 배속하게 되었다.

임 무 :


1. 주월 한국군에 대한 군수 및 행정 지원
2. 평정 및 개발사업의 적극적 지원
3. 전술 책임지역에 대한 자체방어

     기 능

1. 보급품의 획득 및 저장분배
2. 3~4단계 정비 지원
3. 입원 및 후송
4. 인쇄 및 영현 업무
5. 대민 지원

파 월 :

1965. 10. 12 여의도 광장에서 맹호부대와 같이 출범.1965. 10. 16 부산항 3부두를 출발, 1965. 10. 22 퀴논에 상륙, 맹호부대 사령부와 같이 퀴논 인접지역에 주둔.
출국 당시에는 군수지원 사령부였으나 1966. 6. 1 퀴논에서 부대명칭을 100군수 사령부로 개정.1966. 8. 20십자성 부대가 나트랑으로 이동하였다.

사 령 관  :

초대 이범준 사령관에 이어 유학성, 이영일, 이창복, 김종달, 신유정 준장이 사령관을 맡아 부대를 지휘했다.

참전기간 : 1965. 9. 25 - 1973. 3. 23

참전군인

희  생 : 전사 213명(장교 26명, 사병 187명,부상 439명(장교 27명, 사병 412명)

전  투 :

106,665대의 차량수송과 396,019명의 병력수송 및 233,669동의 군수등 수송작전을 치루었다. 군수업무를 수행하면서 민사 심리전으로 베트공 마을을 찾아다니면서 환자 진료와 구호품을 전달하여,

전쟁의 적은 있어도 인류의 적은 없다는 확신을 보여주었다. 평소에 십자성 사령부를 위협하던 지역 내 혼톰산 일대에 1969. 3.1~ 3.11일간에 걸쳐 십자성 3호 작전(일명 올개미 작전)을 전개하였다. 작전에 참가한 부대는

116공병대대, 237수송대대, 경비중대로서 적 사살 : 4명, 포로:1명, 용의자:6명, 소화기:5정, 문서:8점, 취사기구 등 150여점을 노획했다.

대민사업 :

사찰, 교회, 교량, 유치원 등을 설치해 주고 농사짓는 방법까지가르쳐 주어 한국의 혼을 심는데 크게 이바지 했다.

또한 한국군이 빛나는 전과를 세울 수 있었던 것은 난관을 극복하면서 적기 적소에 군수 지원을 원활히 수행한 지대한 공로로 평가한다. 그러므로 파월 한국군 부대의 동맥과 젖줄로 그 소임을 다해 온십자성 부대는

어머니상으로 영원히 기억될 것이다.

 

신고

'십자성 > 십자성 부대현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십자성 부대현황  (0) 2016.07.28
십자성 부대현황  (0) 2013.10.02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