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106후송병원을 알리는 표지석도 틑튼한 세멘으로 만들어서 앞에는한글 뒤쪽은 영문을 쓰여저있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사진 위:십자성 106후송병원 입구

 

 

 

 

 

 

 50년전 십자성 1단본부중대 식당에서 일하던 아가씨는 어느덧68세라고한다 50년이지났으나 18개월동안 김치배식을 해주던아가씨가 서로가 알아본다

 십자성 1지원단 본부

 미군헬리콥타 장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옛날 위벙소가 그대로남아있다

 십자성 1군수지원단으로 들어가는 3거리에서 200미터 떨어져있던 대나무 밭 지금도 대나무밭은그대로다  오후7시씀 당시에는 통행금지가 되었던곳 맹호길에서 삼륜차을 빌려타고 부대로 혼자복귀중에 부대정문은 6.7백미터 남았는데 이곳에다 내려놓고 차을돌려서 도망간다  잠시후 근처에 베트남지방군인들이 나을 향해 총을쏜것같다

죽을힘을 다해 3거리헌병대입구 까지 달려와서 쓰러졌다  나을공격했던 지역 대나무밭이 지금도 그대로다 그당시을 생각하며 흘르는 눈물을 참지못하고 울고있는 전우

 

 

 

 

 

 106후송병원은 지금 맹호사령부 깊숙한곳에 있다

 

 106후송병원을 알리는 표지석도 틑튼한 세멘으로 만들어서 앞에는한글 뒤쪽은 영문을 쓰여저있다

 

 호송병원 남아있는 건물 기둥에다 감격에 잎마춤을한다

 

 

 

 

 

50년만에 찿아와본 십자성1단본부와 106후송병원

미군 헬리콥터장 은 크럽하우스 와정문 은 베트남군인들이 사용중이다

'십자성 > 1군수지원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십자성 106병원과 십자성 1단본부 미군헬리콥타장  (0) 2018.09.06
십자성 1지원단  (0) 2013.10.05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울산과 영천전우들이 전적지여행을 50만에 찾아왔다 십자성부대와 백마부대 맹호부대로 참전한전우들이 호치민에서부터 퀴논 638고개까지 800키로을 달려

참전지역을 돌아보고 국내선비행기로 호치민에 돌아와 귀국했다

 

 

 


 

십자성부대 102병원에서 참전하신 전우님이 십자성사령부 정문 빵카와 정문이그대로 있는것을 보고 50년전 그때을 생각해본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영천과 울산전우들이 전적지여행 오셨다 47년 50년만에 찿아와본 참전지역은 잡초만 우거진채 50년전 아스팔트가 부대자리라는것을 말해준다


십자성부대 102병원터는 빈공터로 남아있고 십자성 사령부정문은 50년전그대로 낭아있다


장마철이라 혼바산 바위가 구름에가려있고 봉로만 등대는 선명하게보인다





'십자성 > 102후송병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울산 영천전우 전적지여행중  (0) 2018.01.03
102후송병원모습(1968년~1969년)  (0) 2014.06.27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100군수사령부 창설 십자성부대

 

 

 

십자성 본진 나트랑 상륙 장면

 

십자성(100군수) 창설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