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주월사 CID참전 유성운 전우일행이 부부동반으로 전적지여행중 대통령궁과 주월사령부을 방문하고 있다

호치민 공항에도착 김철용 맹호26연대10중대참전 유성운주월사 CID참전 오른쪽 유성운님친구 경찰생할을 40여년동안 같이한 친구도 부부동반으로 전적지여행에 왔다

통일궁에서 같이온 일행과같이

유성운 전우 벤탄시장 쩐흥다오 동상 앞에서

43년전 쩐흥다오 같은 지역 동상앞에서 유성운 전우일행

43년전 벤탄시장 지금은 주차장 자리

43년전 건물도 그장소에 건물은 그대로 남아있다 유성운 전우

43년전 채명신 사령관 집무실 쩐흥다오 주월사령부건물 앞에서

주월사 사병숙소 건물은 지금도 자리에 그대로남아있다 중국계열 사람들의 아파트로 사용중이다

43년전 글씨가 선명히남아있다

군대서 전역하고 대공경찰로 40년을 근무하고 친구같이 전적지여행에 왔다

유성운전우가 숙소로 사용했던 홍콩호텔 지금은 기술학원 건물로 사용중이다 이곳에서 6개월을 숙소로 사용하고 나트랑을 파견대로 갔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