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안케패스 대혈전 전승추모 행사

 2015년 4월 24일 오전에 안케패스 전투의 승전을 기념하고 전투 때 전사한 전우를 추모하는 행사가 국립서울현충원 현충탑과 제3묘역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안케패스대혈전전우회(회장 맹호사단 포사령관 정해관)주관으로 개최되었습니다

 

 


안케전투 당시 참전하신 회장단과 운영위원및 월남참전자회 회장(우용락)과 회원께서도 바쁘신 가운데 참석해 주셨습니다.


회원과 내빈께서는 11시에 국립현충원 원장의 안내에 따라 현충탑에 헌화하고 순국선열과 월남전에 산화한 전우들의 명복을  빌었습니다. 안케패스 계곡 능선에서 작열하는 태양과 사방으로 포위된 고립무원의 악전고투를 치루시면서 탁월한 전술로 월맹 3사단 12연대를 물리치시는데 큰 공을 세우신 정태경 중대장께서도 건강하신 몸으로 참석하셨습니다. 


특히, 추모식에는 안케전투 끝나는 마지막날 전사한 이종효 전우의 부친이신 이충세님께서 참석하셨습니다. 이충세님은 수원 보훈원에서 홀로 계시면서 한스럽게 가신 아들을 못잊어 매월 아들의 묘에 나오셔서 시름을 달래시고 가시는 한많은 사연의 어르신이십니다.


이날 추모식에는 638고지 탈환을 앞두고 장렬히 전사하신 임동춘 소대장의 유복자이신 임진우 군(상단 사진 앞줄 오른쪽)이 40대의 장성한 사업가로 추모식에 참석하였습니다.


그외에도 이상봉 부회장을 비롯하여 최종관, 오태환, 송기선, 이석명, 김흥태 고문님과 자문위원이신 최용호, 오홍국 박사님, 임동춘 소대장의 본향이신 김제시의 조근 지회장님과 김제시 박두기 의원님께서도  안케패스전투의 영령을 추모하기 위하여 참석하셨습니다. 월남전과한국 사이트의 사이버회원과 안케패스일구회 전우들도 다수 참석하셨습니다. 


이어 장소를 안케전투 당시 산화한 전우가 잠들어 있는 3묘역으로 이동하여 손창윤 사무총장(군종감)의 사회로  현장 묘역 참배가 있었습니다. 

회장님은 참석하신 회원의 소개에 이어 숭고한 안케전투의 의의를 말씀하시고 수도사단사령부 사단장은 군작전관계로 참석하지 못한 애석함을 전하면서 가까운 시일내 군부대 초청을 하겠다고 전언해 주셨습니다.

유족이신 이충세 어르신과 임진우군과 안케전투 최초 세이파를 격퇴시킨 박태균 유공자와 각계 대표의 분향이 있었습니다. 


월남전참전자회 우용락 회장께서는 안케전투에서 산화한 영령에 대한 애도와 함께 내년부터는 월남전참전자회가 안케패스혈전 승전및 추모제를 적극 지원하실 것을 약속하고 한월관계 개선을 통한 발전적 역할에 대하여 강조하시면서 참가하신 전우에 대한 격려를 하였습니다.
 


이날 김영두 사무국장의 경과보고에서는 전사망자에 대하여서는 전사에 75명 사망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이례적으로  전사자가 173명으로 보고되었습니다.
1972년 4월 11일 맹호 기갑연대 1중대 기지 침공서부터 4월 24일 적이 끝까지 저항한 638고지를 탈환한 4월 24일까지의 15일간과 25일, 26일의 베트남 중서부를 지나 캄보디아 국경에 이르는 19번 도로를 개통하기 까지 한국군이 월남전에서 치룬 대혈전에 참전한 전우의 자유수호를 위한 충정과 산화하신 전우를 기리는 전승 추모식을  마쳤음을 알려드립니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해병 6중대가 주둔한 지역은 프랑스가 베트남을 지배할 당시 프랑스군이 주둔했다고 한다 건축물들도 프랑스 군인들이 만들어 놓은것이다
                             www.vietnamgo.co.kr  베트남갑시다.한국 촬영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백마 28연대는 여려번 가보았으나 넓은지역에 깨진 아스발트  흔적만 남아있다 그러나 2015년 4얼9일에 28연대 지역을 가보니 아래와 같은 아주큰 사각형의 콘크리트
을 발견했다 큰콘크리트 에는 빨간글씨로 주민들한테 손대지 말고 파손하지 말라는 글귀가 써저있었다 관광객을 위한 것이라고 한다 옆에는 국기 계양대 같은 콘크리트 물건도 그대로 남아있다 주의 주택가에는 모래벌판에있던 지역이라 돌맹이가 귀한데 혼바산에서 옴긴듯한 돌맹이도 여려개 흐터져있다
 


 


 


 


 


백마 28연대 바다가에서 약400미터 떨어진 주택가 공터에 남아있다 아마 28연대 정문 지역인듯 생각해본다
 


빨간 바탕에 노란 글씨로 파숀하지 말라는 경고문과 관광객을 위한거란 글씨도 써있다
 


 


 


 


 


 


 


이곳은 모래벌판이라 돌맹이가 없는지역이다 혼바산에서 옴겨온듯한 돌맹이가 주의에 여려개 발견되었다 28연대 당시 화단이나 다른 용도로 쓴듯하다
                                            www.vietnamgo.co.kr  이남원 촬영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