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FEED
  • <--!테스트-->

    나라를 위해, 가족을 위해...그리고 살아남기 위해 싸웠다!

  • 아들아! 내 소중한 아들아! 반드시 살아돌아와야 한다.

  • 둘째야! 잘 댕겨오니라~ 건강해야 한다!

  • 파병... 그 힘찬 발걸음!

  • 승리를 위하여...

  • 조국를 위하여...

  • 민주주의를 위하여...

  • 전쟁의 끝을 향하여...

  • 돌아온 사람들...

  • 돌아오지 못한 사람들...

  • 베트남전쟁...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잊혀지기전에...

퀴논 맹호사령부앞 맹호도로 와 맹호부대가 건축해준 푸탄중학교
내용

 



 



 



 



 



맹호 사령부앞 동래시장 나이많은 할머니로부터 맹호도로 에대한 애기을 듣고있다


 



맹호사령부앞 동래시장 아침에만 잠깐 스는 시장에 돼지고기 몇덩어리을 놓고파는 아주머니 베트남은 아침에 도살한 생고기만 아침에 팔고있다


 



맹호 사령부앞동래 길거리시장 전채모습


 



 맹호사령부와앞 3거리 1번도로 3거리에서 맹호사령부까지 퀴논시민들은 이곳도로을 맹호 도로라고 한다 택시운전자에게 맹호도로가자고하면 맹호사령부앞까지 간다



 



 



맹호사령부 앞에서 살고있는 위여인 1966년부터 1969년까지 맹호부대 식당에서 근무했다 맹호부대가철수하고난다음 맹호부대 정문앞에 3거리에다 땅을사서 집을 짖고


지금껏 맹호부대 사람들을 기다리고있다고한다 18세때 월남어 선생님 김병장과 같이 아마 이사람은 죽었을것이라고한다 안죽었으면 한번쯤은 찿아왔을 턴데......


 



맹호부대가 건축해준 푸탄 중학교 지금은 학생수가 많아서 새로이 증측되어있다 이곳 동래사람들은 맹호부대가 건축해준 학교라고 애기해준다


 



 



푸탄중학교 교장선생님 맹호부대로 참전한 사업가가 이곳 중학교에 장학재단을 설립해서 도와주고있다고 자랑을 하신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맹호사령부 위치
 

큰 지도에서 월남전 한국군 주둔지 및 작전지역 보기

 




맹호부대 사단정문만 45년전 그대로서있다 베트남군인들이 맹호사령부을 사용중이다




저기 정문을 들어가서 왼쪽으로 산밑에 내가근무하던 정훈부가 있었는데 들어가지못해서 아쉽다




같이간 전우와 부인들과같이 사단 정문철길앞에서 기념사진을 찍었다






맹호사단 정문앞에서 큰정원을 가춘 집에서 커피장사을하고있는 여인 맹호부대세탁소에서 일했다고한다(가운데검정옷여인)




맹호부대 정문앞에 기차길 하노이행 기차가 지나가고있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맹호부대 26연대가 참전한 송카우 지역 강에 1996년부터 나무다리가 건설 되었다고 한다 길이가 400미터로 큰 강을 교각도 순수한 나무로 건설되어 오토바이 통행과 사람통행만 가능하다 지금은 이곳 나무다리가 1번국도을지나가는 외국관광객과 베트남 관광객의 관광코스가되었다 

   

강물속 교각으로 세워 논 나무에서 새 생명이 자라 나고 있다

1969년 송카우 해변 26연대로 참전한 김철용 전우가 44년만에 이 곳 해변을 와보니 무척 감격스럽다고 한다 바로 해변 바다가 보이는 모래사장에 26연대장 관사가 있었고 김철용 전우 친구가 연대장숙소 당번 병이 어서 이 곳 해변을 구석 구석 기억 하고 있다

   

26연대가 주둔할 당시는 연대장님의 지시로 해변이 쓰레기 한 점 없이 깨끗 했다고 한다 지금은 워낙 오지시골에 있어서 찿아 오는 사람 없이 바다에서 밀러온 쓰레기로

방치되어있다 베트남 동해바다 물결은 깨끗하고아름답다

   

유성운 전우도 이곳 연대장숙소에 몇 번 와봐서 옛날이 생각난다며 부인과 같이 모래사장에서 다정하게 포즈을 취해준다

   

전쟁 당시 이 곳해 변을  설명해주는 김철용 전우

같이 전적지여행에 동참하신 전우 부인들도 베트남중부지방 시골 모래사장에서 기념사진을 남긴다

   

맹호28연대 작전지역 꾸멍 고개 변한 것은 아스팔트 길 뿐이고 꾸멍 고개 정상에 무허가 집들 몇 채만 들어서 있다

유성운 전우도 맹호사단 사령부에서 6개월을 근무해서 이 지역 고개를 자주 다녀 본 길이라 고한다 부인과같이

   

6일동안 같이한 자동차 앞에서 부인들이 인증사진을 남긴다

   

맹호사령부는 지금도 변함 없이 그 자리에 있다 사단사령부 일부는 베트남군인이 주둔 중이다

맹호 사단 사령부정문

맹호 사령부 정문에서 50미터위치에 맹호사단 세탁소에서 근무 한 할머니가 큰 카페를 하고 있다 서투른 한국말이 같이 간 전우들의 웃음을 선사한다(오빠미첬서)당시애인있느나고 물어보니까

카페 정원에서 넓은 카페에 큰 정원을 갖추고 있다

   

유성운 전우도 부인과같이

우리 일행이 떠나 가니까 카페 정문 까지 와서 배웅 해주고 있는 맹호 부대에서 일했던 할머니 다음에 맹호부대에 가시거든 이 곳 카페에 들려서 잠시 쉬면서 옛날 예기도 들어보세요 맹호정문에서 30-50미터 위에 간판이 보입니다 앞이 건물이 가려서 카페가 있는 줄 모르나 좁은 골목으로 들어가면 50-60명도 수용 할 수 있는 넓은 정원에 카페가 있습니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맹호부대로 참전한 김명석 전우 맹호사령부와 1연대와 재구 대대 2대대을 방문하고 안꽝 휴양소도 방문하였다

맹호 맹호 사령부앞 으로 지나가는 사이공-하노이간 철길은 40년전 그대로다

김명석전우와 같이 간 전우들과 맹호 사령부 정문 앞에서

이곳은 맹호부대 1연대 재구대대 2대대가 주둔했던 지역이다 주둔지 대부분은 민가가 들어 서고 부대 앞으로 나있던 길은 그대로다 2대대가 주둔 당시엔 민간인이 부대앞

중앙길로 검문을 하고 다녔다고 한다

베트남 국기가 꽃혀 있는 곳이 2대대가 주둔 당시 의무실로 사용하던 건물이라고 한다(마을 사람들은 병원이였다고 함) 뒤에 보이는 산에도 2대대가 주둔했었다

김명석 전우가 전쟁 당시 친하게 지내던 당시에 베트남인 과 같이 찍은 사진을 보여주고 있으나 동내 사람들은 아는 사람이 없어서 찾는 데는 실패했다

김명석 전우가 동내 학생들에게 준비해간 공책과 볼팬을 나누어 주었다 공책과 볼펜을 받아 들고 즐거워 하는 베트남 2대대 지역 어린이들

 

2대대주둔 당시 여려번 휴양차 와보았던 안꽝휴양소 40년전이나 변함없이그대로다

 

백마29연대로 참전한 임순희 전우 부자 한국 군인들이 사용하던 휴양소는 동하이 휴양소 나 안꽝 휴양소 가 아름다운 곳에 위치해 있었던 같다고 한다

안꽝 휴양소 해변에 주변지역 학생들이 많이 와서 휴식을 즐기고 있다

놀러 온 학생들과 안꽝 휴양소에서 추억을 만들고

맹호1연대 재구 대대 주둔 했던 지역이다

   

맹호1연대 재구 대대 앞에서 기념사진

맹호 1연대 정문에 들려서 기념사진을 남긴다

맹호1연대 무너진 탑 앞에서 동내 꼬마들과 기념사진

맹호부대 푸캇 1연대 쓰러진 탑 앞에서 베트남전쟁 참전 노병들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

 

맹호사령부 40년만에 방문 김 수 하사 가족  

 

1968년에 맹호사령부 병기중대에 참전한 김수 하사(당시)가 40년만에 베트남 퀴논 맹호사령부 방문

현제 신한은행 하노이 지점에서 근무한 아들 김성현씨가  아버님이 그토록 가보고 싶어하던 맹호사령부을 부모님을 모시고   

직접 방문했다

지금현제 드넓은 맹호사령부 일부는 옛날건물 그대로 베트남5군수 사령부가 주둔중 이고 옛날 사령부 중앙로 거리는 아스팔트가 페인채 그대로 방치되어있다

맹호식당 자리와 병기중대 자리는 잡초만 우거진채 방치되어잇다

맹호사령부 정문기둥과 초소건물은 흉물스럽게  40년세월을 버티고 서있다

 

맹호식당이있던 자리에서 김수하사와 부인 김수하사 부인은 나이가 60세인데도

40대 여인들처럼 건강하시다.

 

맹호부대 당시 중앙도로 아스팔트가 페인채 그대로 방치되어있다

왼쪽 담장 안으로는 베트남5군수사령부가 주둔 하고 있다 

 

당시 사령부내 병기중대가 있던 자리는 잡초 만 우거친채 방치되어 있다

 

맹호식당이 있던 자리을 돌아보고 있는 김 수 하사(당시) 

 

 

 

 

김수 하사와 맹호식당이 있던 자리에서

 

 

 

 

맹호부대 정문 기둥은 그대로고 옆에 위병소건물이 초라하게 그대로 남아 있다 

 

정문왼쪽 담장 안으로는 베트남5군수 사령부가 현재 주둔 중이다 

 

 

부인과 아들 김성현 김수하사 

 

신고
ⓒvietnamwarstory.tistory.com Sergeant Lee Sergeant Lee